겨울철 별자리 ★ 별 헤는 밤이 되어보아요~

Posted by 꿈의벨벳
2017.10.18 11:16 생활정보

아침에 이불 없이 자다가

 

너무 추워서 깜짝 놀란 하루입니다.

 

이제 겨울이 다 왔구나 싶으면서도

 

작년 겨울에 봤던 별들이 생각나는 하루인데요.

 

오늘은

 

겨울철 별자리는 무엇이 있나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볼려고 합니다.

 

 

태풍이 올라와서 그런지

 

밤에 별들을 보이지 않지만

 

저 같은 경우는 외할머니댁에 가면

 

시골이라 그런지 별들이

 

무수히 많더라구요. 무슨 자리인지는 모르지만요ㅎㅎ

 

 

이 별자리는 황소자리인데요.

 

다른 것 볼 필요없이

 

그냥 v자로 이어지는 별자리가 있으면

 

성난 황소를 떠올리면 된다고 합니다.

 

제우스와 에우로파의 신화가 있는 별자리이기도 합니다.

 

 

다음은 큰개자리인데요.

 

동남쪽에 가장 밝게 빛나는 별인

 

시리우스가 있는 별자리입니다.

 

오리온의 사냥개가 하늘로 올라가

 

별자리가 되었다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별자리를 잘 모르는 분들도

 

이건 어느정도 짐작할 수 있을 정도인

 

쌍둥이자리입니다.

 

3월 초순에 잘 보이며

 

카스토르 풀룩스형제의 이야기가 담긴 별자리입니다.

 

 

이렇게 보니 정말 활을 들고 있는 것 같은

 

오리온자리입니다.

 

포세이돈의 아들이자 사냥의 여신 아르테미스의 연인으로

 

이를 탐탁치 않게 여긴 아폴론의 음모로

 

아르테미스가 오리온을 죽이게 한 이야기는 유명하죠.

 

참 그리스로마신화가 막장이긴 해요ㅎㅎ

 

 

마지막은 영덕대게가 생각나는 게자리인데요.

 

헤라클래스에게 밟혀 죽은 게를

 

불쌍해서 별자리로 올려줬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하나하나에 사연들이 있으니

 

알면서 보는 재미가 있겠어요ㅎㅎ

 

지금까지 겨울철 별자리였습니다!

신고
  1. 겨울철 별자리 공부 잘 하고 갑니다^^
  2. 예전처럼 별이 잘 안 보이는 요즘입니다 ㅎ

    전 요즘 겨울 이불 덮고 잡니다 ㅋ
  3. 저도 아이들을 데리고 하늘을 관측하는 곳에 가보려구요 ^^
  4. 저도 하늘의 별을 바라보며 별자리를 체크해야 하는데.....
    하늘을 바라보는게 쉽지 않군요~^^
  5. 별자리 잘 보고 가네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셰익스피어 명언 ♥ 최고의 극작가가 남긴 마음을 파고드는 명언

Posted by 꿈의벨벳
2017.10.16 15:52 명언

반갑습니다.

 

날씨가 조금은 쌀쌀한 날씨입니다.

 

이제는 겉옷을 입고 다니는 편이 좋겠어요.

 

오늘은 영국이 낳은 최고의 극작가인

 

셰익스피어 명언에 대해 알아볼려고 하는데요.

 

 

우리의 몸은 정원이요.

 

우리의 의지는 정원사다.

 

몸을 가꾸고 꾸미는 것은

 

우리의 의지에 달렸다는 말이죠?

 

간단하면서도 참 좋은 말입니다.

 

 

 

나는 때를 놓쳤고

 

그래서 지금은 시간이 나를

 

낭비하고 있는 거지.

 

때를 놓침에 대한 후회는

 

언제나 날 갉아먹는 요인이 되죠.

 

 

의심은 배반자이다.

 

의심하면 시도하는 것이 두려워져

 

얻을 수 있는 좋은 것을

 

얻지 못하게 만든다.

 

흔히 무언가를 도전할때 주저하는 이유 중 하나가

 

할 수 있을까에 대한 의심에서 시작되곤 합니다.

 

결국 지나고나서야 후회하게 되죠.

 

 

 

죽느냐

 

사느냐

 

이것이 문제로다.

 

아마 제일 유명한 말이 아닌가 싶네요.

 

삶과 죽음에 대한 군더더기 없는 질문입니다.

 

 

이 사랑의 꽃봉오리는

 

여름날 바람에 마냥 부풀었다가

 

다음 만날 때엔

 

예쁘게 꽃필 거예요.

 

사랑에 대한 말 하나하나가

 

참으로 고운 말입니다.

 

 

 

사람의 일생은

 

한 순간의 여유마저 없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영원히 살 것처럼

 

한순간 한순간을 소홀히 여긴다.

 

지금 이 순간을 소중히 여기라는 말이죠ㅎㅎ

 

참 좋은 말이 많습니다.

 

셰익스피어 명언이였습니다!

신고
  1. 세익스피어의 명언은 언제 읽어도 너무 좋은것 같습니다^^
  2. 사람의 인생은 한 순간의 여유마저 없다.
    정말 이 순간을 소중히 여겨야 겠네요.
  3. 세익스피어 명언
    이 시대 많은 사람들에게 나침반이 되고 있습니다^^
  4. 좋은 명언 넘 잘 보고 가네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부산 양정동 돼지국밥 ★ 똑순아지매 돼지국밥보쌈에서 속 풀었어요~

Posted by 꿈의벨벳
2017.10.13 14:14 일상

전날 달리고 출근을 하니

 

속이 말이 아니게 되어버려서

 

속을 좀 풀고 싶었어요.

 

근데 그냥 돼지국밥으로는 풀릴 것 같지 않아

 

부산 양정동 돼지국밥집인 똑순아지매 돼지국밥보쌈으로 발걸음을 옮깁니다.

 

 

들어가니 맛없게 먹지 말라고

 

어떻게 먹는건지 잘 나와 있더라구요.

 

처음에 나오는 육수는 밍밍하니깐

 

다대기를 풀어서 먹어라 이말 같군요.

 

 

 

아 위치는 양정역에서 멀지 않아요.

 

4번과 2번 출구사이에 오르막길이 하나 있는데

 

조금 올라가다 보면 바로 나옵니다.

 

다만 눈에 확 띄진 않기 때문에

 

자세히 보면 보입니다ㅎㅎ

 

 

기본적으로 메뉴 구성은

 

크게 다른 곳이랑 차이는 없었습니다.

 

찾아보니 방송에도 나온 곳이더라구요.

 

그래도 보통은 가는거니까라고 생각하며

 

저의 선택에 만족하고 있었습니다ㅎㅎ

 

 

 

매운 단계가 있었는데요.

 

너무 겁을 줘서 그런지

 

그냥 1단계로 시켰습니다.

 

도대체 3단계는 얼마나 맵길래 책임을 못진다는건지

 

궁금하긴 하네요ㅎㅎ

 

 

저는 섞어국밥을 시켰는데

 

고기는 넉넉하게 줘서 좋았습니다.

 

많이 매울 것 같았지만

 

사실 그냥 얼큰한 정도입니다.

 

다음에 오면 2단계에 도전해볼려고 합니다.

 

 

 

기본적인 찬은 보통의 식당과 같기때문에

 

따로 적을 말은 없습니다.

 

양파절임이 나오는건 참 좋더라구요.

 

어떤 고기를 먹든지간에

 

잘 맞는다는 느낌입니다ㅎㅎ

 

 

수제순대도 시켰는데요.

 

찰순대라 그런지 쫀득했습니다.

 

사실 거리가 좀 있어서 그렇지

 

근처였으면 자주 갔을 것 같아요ㅎㅎ

 

부산 양정동 돼지국밥집 똑순아지매였습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 337-10 | 똑순아지매 돼지국밥보쌈
도움말 Daum 지도
  1. 똑순아지매 돼지국밥 보쌈에서 속 풀고 오셧군요
    음식들이 맛나보입니다^^
  2. 잘 보고 가네요~~
    주말 잘 보내세요~
  3. 땡초넣은 국밥의 맛이 궁금해집니다 ㅎ
  4. 국밥이랑 순대 같이 먹으면 환상궁합일것 같아요~
    위치 기억해두었다가 저도 먹으러 가봐야겠네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